차별과 불평등을 주제로 신지예 위원장 강연중입니다.
경남도민일보 강당입니다. 산청간디고에서 3분이 오셨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