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평]

제주도에 신공항은 필요없다.

제주녹색당은 <성산읍 제2공항 반대 대책위원회>의 제2공항 반대입장을 지지하며, 박근혜 정부의 국토부와 원희룡 제주도정이 추진하는 제주 제2공항(2025년 예정)에 원천반대한다. 성산읍뿐만 아니라 제주땅 어디에도 신공항은 필요없다.
지난 8월 12일 제주 제2공항과 관련한 매일신문 인터뷰에서, 원희룡 지사는 땅을 내놓아야 할 주민들이 “어떻게든 반대하려고” 자꾸 안되는 논리를 내놓고 있다고 언급하였다. 우리는 거꾸로 묻고싶다. 땅을 내놓으라며 삶의 터전을 빼앗으면서까지 “어떻게든 추진하려고” 논리를 확장하는 것은 누구인가?

우리는 <성산읍 제2공항 반대 대책위원회>의 8월16일 규탄 성명을 지지한다. 원희룡 제주도정은 지금이라도 박근혜 정부의 국토부가 추진하려는 제주 제2공항건설에 제주도의 이름으로 중단을 선언해야 한다. 끊임없이 증가하는 관광객을 소화할 수 없어 과부하로 신음하는 제주도의 숨통이 트이게 해야 한다. 관광객 수가 제주 지역 경제수준을 높여줄 것이라는 착각이야말로 제주도의 숨통을 막아놓는 일임을 분명히 인식하고, 제주도의 환경용량을 제대로 따져볼 것을 촉구한다.
2016년 8월 23일

제주녹색당

http://m.newsjeju.net/news/articleView.html?idxno=250623

http://m.mediajeju.com/news/articleView.html?idxno=187241

http://m.headlinejeju.co.kr/?mod=news&act=articleView&idxno=284311